민주당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소병훈 의원 “성매매특별법 시행 12년, 성매매 여전히 증가세”
 
편집부 기사입력  2016/09/30 [17:00]

소병훈 의원 성매매특별법 시행 12, 성매매 여전히 증가세

 

- 증가율, 부산 · 경남 · 광주 수위권 -

 

김동수 보도국장

성매매특별법 관련 방송 중 진행자가 패널에게 성매매 하셨죠?”라고 물어 논란이 됐던 특정 방송의 프로그램에 중징계가 내려진 가운데, 올해 성매매 관련 검거가 모두 증가했다.

 

국회 안전행정위원회 소속 소병훈 의원 (더불어민주당, 경기 광주시 갑)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라면, 성매매 검거건수는 20157,286건에서 20169,263건으로 늘었다.

 

검거건수뿐만 아니라 검거인원도 증가하고 있다. 검거인원은 2015297명에서 201624,473명으로 늘어났다. 지역별로는 검거건수는 부산이 가장 많이 증가해 119% 증가했고, 강원이 가장 많이 감소했다. 검거인원도 부산이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여 110% 늘어났으며 충북이 20%로 가장 많이 감소했다.

 

특히, 스마트폰 대중화로 인해 채팅앱 등 스마트폰을 이용한 성매매가 활성화돼 발생 가능성이 증가한 점을 고려하면 국가적인 관심을 갖고 시대환경에 맞는 대응방안이 필요하다.

 

소병훈 의원은 성매매특별법이 제정된 지 12년이 지났다. 그러나 성매매는 근절되기는커녕 더욱 교묘하고 지능적으로 변하고 있어 수사가 범죄의 트렌드를 따라가지 못하고 있다인터넷과 스마트폰 등 범죄 지능화에 대응할 수 있는 대안마련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6/09/30 [17:00]  최종편집: ⓒ news300.kr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됨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소병훈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김기춘 전 실장을 즉각 구속 수사하라 외3ㅣ한창민 / 오미정 기자
송영길 의원, "황교안 총리의 사드 배치 강행은 어리석은 일" / 황은경 기자
[하태경] ‘조중혈맹’발언 거짓, 추가 확인 사항 발표 / 박마리 기자
[영상보] 동물보호 수의사 및 반려인, 문재인 지지선언 / 편집부
[영상보] 대구/경북 지역 명망가, 전문가, 문재인 지지선언 / 편집부
선관위 (보안자문회의) 선거결과 저장 DB(파일) 암호 미르K (전국 251개 개표소 암호 동일) / 강동진 기자
안철수 대선후보 "광화문 세종문화회관앞 '국민과의 약속, 미래비전선언' 선포식" / 김진혁 기자
민주당 사드대책위, "사드배치 부지 공여는 명백한 법 위배, 즉각 중단해야" / 조승일 기자
공인노무사들, '뿔났다' '朴' 즉각 퇴진 '시국선언' / 조승일 기자
장기표, '문재인' "정계에서 퇴출되어야 마땅" 이유 조목 조목 밝혀 / 조승일 기자
http://www.blue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