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영주 후보, 새누리당 잃어버린8년과 반칙왕 박선규 후보 심판을 위한 영등포갑 야권단일화 제안
 
김나라 기자 기사입력  2016/03/30 [10:19]


더불어민주당 영등포갑 김영주 후보는 오늘(30)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영등포갑 지역의 야권단일화를 제안했다.

 

김 후보는 기자회견문을 통해 새누리당 잃어버린8년과 상습적 반칙왕 박선규 후보 심판을 위한 영등포갑 야권단일화 제안했다.

 

김 후보는 이번 선거는 "대한민국 경제를 파탄 내, 서민들의 삶을 벼랑끝으로 내몬 새누리당이 집권한 지난 8년을 심판하는 중요한 선거"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 경제가 말이 아니다.희망이 보이지 않는다. 청년들은 직장이 없고 서민들은 빚만 늘어가고 있다"며 "그런데도 일여야다 구도로 인해 새누리당은 180석을 넘어 단독 개헌이 가능한 200석을 얻어 영구집권을 획책할 가능성이 있는 상황"이라고 주장했다.

 

김 후보는 "야권단일화는 선택이 아니다. 총선 승리를 결정짓는 핵심적인 관건"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특히 새누리당의 박선규 후보는 선거법 위반으로 한번도 아니고 두 번씩이나 선관위로부터 검찰에 고발 당한 최악의 후보"라며 "불법 사전선거운동, 기부행위, 허위경력까지 선거법 위반을 상습적으로 자행한 후안무치한 후보"라고 소개했다.

 

김 후보는 "앞장서 야권화합의 닻을 올리겠다. 단일화를 위해 먼저 마음을 열고 결과에 승복하겠다"며 국민의당 강신복 후보, 정의당 정재민 후보에게 "무능한 새누리당과 상습선거법 위반 반칙왕 박선규 후보를 심판하는 정의로운 길을 함께 걸어갑시다"라고 제안했다.

 

1. 영등포갑 김영주 후보 (2016. 03. 30. 10:19)
(1) 김영주 후보, 새누리당 잃어버린8년과 반칙왕 박선규 후보 심판을 위한 영등포갑 야권단일화 제안

 

_글_김나라

_사진/영상_오미정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6/03/30 [10:19]  최종편집: ⓒ news300.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안철수, “삼성은 약탈적 경영이다. 삼성이 절 어쩔 건데요” / 송태경
문화재청과 상명대의 짬짬이 / 김진혁 기자
강추위에도 꺼지지 않는 13차 촛불(박근혜대통령 퇴진 촉구) / 김진혁 기자
이재명 성남시장, "부당한 권력과 맞서싸운 '황기철' 전 총장께 격려와 응원 보내야" / 김태희 기자
조의연 판사, '이재용 구속영장 기각' 정의를 짓밟고 불의의 손을 잡았다ㅣ고연호 대변인 / 오미정 기자
국민의당 정중규 비대위원, "대구희망원 사건 끝까지 지켜볼 것" / 김나라 기자
[하태경] ‘조중혈맹’발언 거짓, 추가 확인 사항 발표 / 박마리 기자
인명진 비대위원장, 朴 징계 막고 ‘호위무사’ 자처하고 나서. 외2 장제원 대변인 오후 브리핑 / 오미정 기자
박근혜게이트 "대표공범 친박좌장 서청원은 즉각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 조승일 기자
성주, 김천, 원불교, '사드 반대 대책위' "국회는 아무일도 하지 않았다" / 이황규 기자






http://www.blue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