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김현 대변인, 이명박 정권의 적폐청산이야말로 대한민국의 국격을 높이는 지름길이다.

김동수 정치부장 | 입력 : 2017/09/28 [17:33]

김현 대변인, 이명박 정권의 적폐청산이야말로 대한민국의 국격을 높이는 지름길이다.

 

 

이명박 전 대통령이 적폐청산과 관련해 자신의 페이스북에 간단한 입장만 밝히고 여론을 떠보는 태도는 당당하지 못하다.

 

이 전 대통령은 재임시절 드러난 국정원, 군 사이버사령부, 기무사 등 국가기관을 이용한 인권 유린과 선거법 위반 사태에 대해 이러한 퇴행적 시도는 국익을 해칠 뿐 아니라 결국 성공하지도 못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적폐청산을 반대하는 MB의 퇴행적 시도는 국익만 해칠 뿐, 결국 성공하지 못할 것이라는 점을 분명히 해둔다.

 

국가기관을 동원한 국기문란과 불법을 바로잡는 적폐청산은 국민의 뜻이자, 헌정질서를 바로잡아 대한민국의 국격을 높이는 지름길이다. 이를 두고 퇴행 운운하는 것이야말로 국민의 뜻과 전면 배치되는 것이다.

 

지금까지 이명박 정권하에서 저질러진 적폐만으로도 이명박 전 대통령의 책임이 무겁다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오늘 더불어민주당 적폐청산위에서 공개한 이명박정부의 KBS 문건, 이명박정부 청와대가 주도한 관권선거 의혹 문건, 블랙리스트 보고 문건, 야권지자체장 사찰 및 제압 문건, 국군기무사 민간인 해킹 관련 동향문건 등만 봐도 얼마나 권력의 칼을 불법적으로 남용해 왔는지를 짐작하게 하는 대목이다.

 

법은 만인에게 평등해야 한다.

 

검찰은 좌고우면 하지 말고 철저히 수사해 진실을 있는 그대로 밝혀야 한다.

적폐청산이야말로 잘못된 과오를 바로잡고, 나라다운 나라,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라는 국민의 요구라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