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민주노총, 전농 등 “노동자, 농민 대변하는 윤종오 무죄”

김동수 정치부장 | 입력 : 2017/07/28 [07:52]

민주노총, 전농 등 노동자, 농민 대변하는 윤종오 무죄

윤종오 의원, “대법판결에서 진실과 정의가 승리할 수 있도록 최선 다할 것”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전국농민회총연맹, 한국진보연대, 새민중정당 창당준비위원회는 27일 오후2시 국회 정론관에서 노동자 국회의원 윤종오 정치탄압규탄 기자회견을 열었다. 전날 부산고등법원 항소심에서 윤 의원이 의원직 상실형을 선고 받은 것에 노동-농민계의 입장을 발표 하였다.

 

김욱동 민주노총 부위원장은 박근혜 노동개악에 맞서 싸운 국회의원을 검찰이 표적 수사했다사라져야할 대상은 윤종오가 아니라 적폐세력이라고 밝혔다. 특히 새진보정당이 창당하는 시기에 이를 탄압하는 것은 모든 진보세력에 대한 탄압이라 규정하고 윤종오는 무죄라고 강조했다.

 

김영호 전국농민회 의장도 현 국회에는 노동자, 농민을 제대로 대변할 국회의원이 없다윤종오 의원을 반드시 지켜서 논두렁, 밭두렁의 목소리를 국회에 반영해야 할 것이라고 전했다.

 

안지중 한국진보연대 집행위원장도 “2심에서 당연히 형이 더 낮아질 걸로 예상했지 뒤집어질지는 몰랐다며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임명한 검찰총장에게 정치검찰 개혁을 요구한 것을 빌려 윤종오가 아닌 정치검찰에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주문했다.

 

새민중정당 창준위 김기형 공동대표도 회견문을 통해 진보노동자 국회의원을 향한 정치탄압을 즉각 중단하라노동자 국회의원 윤종오를 지키고 더 공고한 진보정치를 만들 것이라고 규탄했다.

 

윤종오 의원도 국민생명과 안전을 지키고 노동자 서민 편에서 늘 달려왔다대법판결에서 진실과 정의가 승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윤종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