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재인 "압도적 지지 호소"
 
김진혁 기자 기사입력  2017/05/08 [11:10]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는 대선을 하루 앞둔 8일 오전 마지막으로 유권자들에게 "압도적인 지지"를 호소했다. 

 

▲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가 대선을 하루 앞둔 8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대국민 호소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김진혁 기자

 

문 후보는 이날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대국민 호소 기자회견'을 열고 "국가는 전례 없는 복합 위기 상황인데 국민의 단합된 힘이 없으면 첫 걸음부터 흔들린다"며 자신에 대한 "압도적인 지지"를 호소했다. 

 

문재인 후보는 "저 문재인에게 당면한 나라의 위기를 극복할 힘을 달라. 그 누구도 거스를 수 없는 개혁과 통합의 힘을 달라"며 "국민께서 얼마나 힘을 모아주시느냐에 따라 세상의 변화는 크게 달라진다. 압도적인 지지가 모이고 모이면 천지개벽의 기적같은 변화가 가능하다"고 장담했다.  

 

문 후보는 압도적인 지지가 가져올 '기적같은 변화'에 대해 "개혁으로 부정부패, 반칙과 특권을 걷어낸 바로 그 자리에서 통합이 이뤄진다"고 부연 하면서 "특별히 6월 항쟁 세대들께 호소한다. 이번이 자식 세대에 민주주의 나라를 물려줄 절호의 기회다. 6월에서 촛불로 이어온 그 염원으로 압도적 정권교체의 힘을 모아달라"고 호소 했다. 

 

이어 그는 청년 세대에게는 "여러분의 한 표가 여러분의 미래를 바꾼다. 조금 더 힘을 보태달라. 압도적 정권교체의 주역이 되어달라, 어르신들을 향해서는 "평생의 고생을 편안하게 뒷받침하는 책임 있는 나라를 만들겠다." 안보도 국방도 평화도 걱정하시지 않도록 책임지겠다. 걱정 하나 안 하셔도 된다"고 말했다. 

 

문재인 후보는 "제 인생의 마지막 도전이다. 정말 엄청나게 준비했다"면서 만약 당선되면 "야당 당사부터 찾아가 다 손잡고 함께 가겠다. 외교 안보 문제 깔끔히 풀어가겠다. 일자리 100일 플랜 바로 시작하겠다. 다 자신 있다" 사상 최초로 전국에서 골고루 지지받고 싶다. 사상 최초로 전 세대에서 지지받고 싶다. 사상 최초의 통합 대통령 되고 싶다"고 강조하며 호소했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5/08 [11:10]  최종편집: ⓒ news300.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박주민 의원실, '사학비리' 근절법안을 위한 공청회 연다. / 조승일 기자
송영길 의원, "황교안 총리의 사드 배치 강행은 어리석은 일" / 황은경 기자
김기춘 전 실장을 즉각 구속 수사하라 외3ㅣ한창민 / 오미정 기자
김종훈 윤종오 의원 공동논평,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 출범, 제대로 된 논의돼야 / 김동수 정치부장
항소심 의원직 상실형 벌금 300만원 선고, 윤종오를 향한 정치탄압 정치판결에 사법부 신뢰 상실 / 오미정 기자
강병원의원, 비정규 여성노동자 모성보호법 발의 계약기간 만료로 중단된‘산전후 휴가비’전액 보장 / 오미정 기자
[하태경] ‘조중혈맹’발언 거짓, 추가 확인 사항 발표 / 박마리 기자
공인노무사들, '뿔났다' '朴' 즉각 퇴진 '시국선언' / 조승일 기자
국제수준에 맞는 월남전투수당 90%배상,명예수당 6억원 일시지급하라!! / 강동진 기자
홍성규 대표 "문재인정부, 촛불혁명 계승하겠다면 양심수 석방부터!" / 오미정 기자
http://www.blue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