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노회찬의원, “ ‘판사 블랙리스트’등 <사법부 비리 의혹>, 즉각 국회 진상조사 원내 4당에 제안한다”
 
김동수 보도국장 기사입력  2017/04/11 [14:10]

노회찬의원, “ ‘판사 블랙리스트<사법부 비리 의혹>, 즉각 국회 진상조사 원내 4당에 제안한다

 

-“제기된 모든 의혹에 양승태 대법원장 관여설진상조사해야

 

김동수 보도국장

▲ 정의당 노회찬 의원     ©편집부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창원 성산구)는 오늘(10), 지난 7일과 오늘자로 보도된 판사 블랙리스트 파일과 관련해서 사실이라면 누구보다 앞장서 헌법을 수호해야 할 사법부가 스스로 헌법이 보장하고 있는 법관의 재판상 독립’(헌법 제103)신분상 독립’(헌법 제 106)을 부정하는 행태를 보인 것이라고 강하게 비판하고,

 

이런 일을 관행처럼 자행해온 것처럼 보이는 법원행정처에 대해 한 점 의혹이 남지 않도록 국회가 즉각적인 진상조사에 나서야 한다. 원내 4당에게 즉각적인 국회차원의 진상조사 추진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노회찬 원내대표는 법원행정처 기획심의관 컴퓨터에 일명 판사 블랙리스트가 있다는 말을 들었다는 진술이 진상조사위원회 조사과정에서 나왔고, 또 지난 2월 업무 인수인계 과정에서 그 컴퓨터 파일들이 삭제되었다고 하고, 그것을 보관한 것으로 지목된 김 모 심의관은 사실이 아니라고 주장하고 있다고 보도되고 있다,

 

이 사안은 차기 대통령이 누가되든지 진상을 규명해 사법부 비리 의혹의 실체를 밝혀야 할 사안이고,

 

그렇기 때문에 즉시 당리당략을 뛰어넘어 국회가 먼저 진상조사를 벌여 차기 정부 출범과 동시에 이 사법부 비리 의혹을 바로 잡아야 한다. 당장 국회 법사위를 소집해 국회 차원의 조사계획을 논의해야 한다. 이 국회 차원의 진상조사가 차기 정부 사법개혁 핵심과제의 인수과정이 될 것이다고 주장했다.

 

또한, 노회찬 원내대표는 대법원 법원행정처가 판사 블랙리스트를 관리하고, 국제인권법연구회 활동 탄압에 대한 법원내 반발여론에 대응하도록 법원행정처 기획심의관(판사)에게 지시하고, 그 지시를 따르지 못하겠다고 사직서를 내겠다는 기획심의관을 회유해 이례적으로 임기 시작 전에 원래 소속 법원으로 돌려보내는 이러한 정책결정에 양승태 대법원장이 관여되어 있을 것이라는 합리적 의심을 지울 수 없다

 

따라서 이번 사법부 비리 의혹에 대한 양승태 대법원장 관여설에 대해서도 철저하게 조사해야 한다. 양승태 대법원장을 포함해서 이번 사법부 비리 의혹에 대한 조사가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철저하게 이루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노회찬 원내대표는 현재까지 이루어진 진상조사위원회의 조사과정과 예상되는 조사결과에 대해 많은 법관들이 문제를 제기하고 불신하고 있다

 

진상조사위는 서둘러서 부실한 진상조사 결과를 발표하는 것보다 제대로 진실을 밝히는 것이 중요하다. 그러한 진실규명 활동을 통해 법원 내부의 법관들로부터 먼저 조사과정과 조사결과에 대해 신뢰를 얻어야 한다. 그렇게 하지 않는다면 진상조사위원회도 향후 사법부 비리 의혹진상조사의 대상이 될 것이라고도 말했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4/11 [14:10]  최종편집: ⓒ news300.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노회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국제수준에 맞는 월남전투수당 90%배상,명예수당 6억원 일시지급하라!! / 강동진 기자
송영길 의원, "황교안 총리의 사드 배치 강행은 어리석은 일" / 황은경 기자
김기춘 전 실장을 즉각 구속 수사하라 외3ㅣ한창민 / 오미정 기자
김희경 대변인, 국민의당의 이름으로 정권교체를 이뤄낼 것 / 박마리 기자
임은정 검사, 무죄를 무죄라고 소신 굽히지 않았다 / 김태희 기자
[상암동 DMC 롯데복합쇼핑몰 입점 저지 비상대책위원회] 백남환 의원(새누리당)의 '상암 DMC 롯데복합쇼핑몰 공사착공 및 입주 촉구 결의안'에 대한 입장 발표 / 편집부
2월 23일 황교안 권한대행, 노동당 제출 '특검 수사기간 연장 촉구서' 수령 거부 / 조승일 기자
윤재옥의원「공인탐정법」제정 법률안 대표발의 / 김동수 보도국장
공인노무사들, '뿔났다' '朴' 즉각 퇴진 '시국선언' / 조승일 기자
[하태경] ‘조중혈맹’발언 거짓, 추가 확인 사항 발표 / 박마리 기자
http://www.blue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