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우상호 "반총장 세계적인 평화지도자로 남아 존경받는 것이 더 바람직"
 
김진혁 기자 기사입력  2017/01/12 [10:01]
▲ 더불어민주당 12일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우상호 원내대표가 모두 발언 하고있다.     © 김진혁 기자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2일 유력 대선주자로 꼽히는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귀국과 관련, "세계적인 평화지도자로 남아 존경받는 삶을 사는 것이 더 바람직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지난 10년간 사무총장으로서의 활동 수고하셨다. 대한민국 대표하는 외교관으로서, 사무총장에 올라서 10년간 활동한건 대한민국 국민의 자부심이기도 했다. 들어와서 잠시 좀 쉬시길 바란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전날 반 전 총장측 대변인의 귀국 후 계획 등에 대한 브리핑을 언급하며 "대선 출마 여부를 검토한다고 대변인까지 나와서 브리핑 하던데 저는 세계적인 평화 지도자로 남아서 존경받는 삶은 사는 게 더 바람직한게 아닌가라고 생각한다"며 "대선 출마는 오히려 이분의 삶의 궤적에서 보면 존경받는 지도자 남기 보다 정쟁 뛰어들어 이미지 실추 할 수 있다는 점에서 안타깝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는 "반 전 총장이 이런저런 검증과 정쟁의 주인공이 될 이유가 있을까 생각한다. 우리나라 지도자들은 어떤 분야에서 최고 전문가로 존경받다가 정치권에 들어와 평생 살아온 삶의 이미지를 훼손하는 경우가 있다"며 "굳이 정치권으로 들어오겠다. 특히 민주당 정반대편에 서겠다면 저로서는 상대안할 수 없기 때문에 이해해달라. 양해구한다"고 말했다. 강도 높은 검증 예고했다.

 

▲ 더불어민주당 1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     © 김진혁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1/12 [10:01]  최종편집: ⓒ news300.kr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됨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우상호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김기춘 전 실장을 즉각 구속 수사하라 외3ㅣ한창민 / 오미정 기자
송영길 의원, "황교안 총리의 사드 배치 강행은 어리석은 일" / 황은경 기자
[하태경] ‘조중혈맹’발언 거짓, 추가 확인 사항 발표 / 박마리 기자
[영상보] 동물보호 수의사 및 반려인, 문재인 지지선언 / 편집부
명분은 소비자프랜들리, 진실은 기업프랜들리? / 김미숙 기자
[영상보] 대구/경북 지역 명망가, 전문가, 문재인 지지선언 / 편집부
안철수 대선후보 "광화문 세종문화회관앞 '국민과의 약속, 미래비전선언' 선포식" / 김진혁 기자
민주당 사드대책위, "사드배치 부지 공여는 명백한 법 위배, 즉각 중단해야" / 조승일 기자
문재인 "매년 공적임대주택 17만호 공급" / 김진혁 기자
추미애 "햇볕정책을 부정한 안 후보, 국민의 실망도 커진다"고 지적 / 김진혁 기자
http://www.blue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