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앗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사모 탄핵반대집회 참석한 한 시민 카터칼로 정당 현수막 훼손
 
김진혁 기자 기사입력  2016/12/17 [16:49]

박근혜 탄핵반대 집회에 참석한 시민이 환수 복지당 현수막를 커터칼로  훼손해 경찰로 넘겨 졌다. 

 

▲    커터칼로 정당 현수막을 훼손하고 있는 박사모 회원 ⓒ 김진혁 기자

 

광화문 7번출구 근방 3시40분경. 충남 천안 사는 78년생 김ㅇㅇ씨로 확인됐다. 그는  환수복지당에서 걸어 놓은 현수막 두점을 커터칼로 훼손했다. 이에 주변에 있던 시민들에 의해 저지당하고 바로 경찰서로 넘겨졌다. 

 

 

김씨는 경찰조사에서 카터칼은 <집에서 가져왔다> <불법 현수막이라 훼손 한 것>이라고 정당화 하려고 했으나. 경찰은 '위험물소지'와 '기물파손죄'를 적용할 것으로 알려 졌다. 

 

▲ 현수막 을 커터 칼로 파손후 김씨는 시민들에 의해 현장에서 파출소로 넘겨져     ⓒ김진혁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6/12/17 [16:49]  최종편집: ⓒ news300.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송영길 의원, "황교안 총리의 사드 배치 강행은 어리석은 일" / 황은경 기자
박주민 의원실, '사학비리' 근절법안을 위한 공청회 연다. / 조승일 기자
강병원의원, 비정규 여성노동자 모성보호법 발의 계약기간 만료로 중단된‘산전후 휴가비’전액 보장 / 오미정 기자
김기춘 전 실장을 즉각 구속 수사하라 외3ㅣ한창민 / 오미정 기자
김종훈 윤종오 의원 공동논평,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 출범, 제대로 된 논의돼야 / 김동수 정치부장
공인노무사들, '뿔났다' '朴' 즉각 퇴진 '시국선언' / 조승일 기자
국제수준에 맞는 월남전투수당 90%배상,명예수당 6억원 일시지급하라!! / 강동진 기자
[하태경] ‘조중혈맹’발언 거짓, 추가 확인 사항 발표 / 박마리 기자
홍성규 대표 "문재인정부, 촛불혁명 계승하겠다면 양심수 석방부터!" / 오미정 기자
김종훈, 윤종오 의원, 공동논평 '양심수 석방, 즉각 재검토해야' / 김동수 정치부장
http://www.blue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