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른이지만' 조성희 작가, "신혜선 좋은 배우라는 믿음 만퍼센트. 양세종은 굉장히 똑똑한 배우”
글쓴이 : 김병화 날짜 : 2018.07.13 10:03



‘대세 남녀’ 신혜선-양세종의 만남으로 관심을 높이고 있는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의 조성희 작가가 신혜선-양세종을 향해 깊은 신뢰를 드러냈다.

‘기름진 멜로’의 후속으로 오는 23일 밤 10시 첫 방송될 하반기 로코 기대작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극본 조성희/연출 조수원/제작 본팩토리)(이하 ‘서른이지만’)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신혜선 분)와 세상과 단절하고 살아온 ‘차단男’(양세종 분), 이들이 펼치는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너의 목소리가 들려’를 연출한 조수원PD와 ‘그녀는 예뻤다’를 집필한 조성희 작가의 야심작.

특히 ‘서른이지만’은 지난 2015년 공전의 히트를 친 로코 ‘그녀는 예뻤다’를 집필한 조성희 작가의 3년만의 복귀작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에 대해 조성희 작가는 “오랜만에 하는 작품이라 걱정도 많지만 좋은 배우들, 좋은 스태프들과 함께하게 돼 설렌다”며 복귀 소감을 밝혔다.

이어 조성희 작가는 주연배우에 대해서도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극중 우서리 역을 맡은 신혜선에 대해 “어떤 캐릭터를 맡아도 그 인물처럼 보이게 연기해내는 좋은 배우란 믿음이 백 퍼센트를 넘어 만 퍼센트 정도 있었다. 사실 기획 단계부터 서리 역을 혜선 씨에게 제안하고 싶었는데 그 사이 ‘황금빛 내 인생’으로 워낙 국민적 인기를 얻고, 많은 곳에서 혜선 씨와 작업하고 싶어한다는 걸 알고 있던 터라 ‘혹시 제안했을 때 안 한다고 하면 어떡하지’ 혼자 엄청 조마조마했다”며 무한한 신뢰를 드러냈다.

실제로 조성희 작가와 신혜선은 ‘고교 처세왕’, ‘그녀는 예뻤다’ 이후 3번째 호흡. 이에 대해 “‘고교 처세왕’ 때 신인인데도 힘을 쫙 빼고 담백하게 연기하는 게 너무 좋았기 때문에 ‘그녀는 예뻤다’ 때도 무조건 같이 작업하고 싶었다. 그래서 당시 감독님께 꼭 같이하고 싶은 좋은 배우가 있다고 말씀드리고 혜선씨 쪽에 출연을 제안했었다”며 흥미진진한 비화를 꺼내 놓기도 했다.

양세종(공우진 역)에 대해서는 “양세종씨는 굉장히 궁금한 배우였다. ‘듀얼’에서 처음 보고 놀랐던 기억이 있다. 어떻게 저 나이에 저런 감정과 저런 눈빛을 보여줄 수 있는지 신기하기까지 했다. 첫 미팅 때 또 한 번 놀랐었다. 간단히 인사만 나누는 자리였는데도 스치듯 하는 말들에서 대본 속 의도와 캐릭터를 이미 너무나 정확히 파악하고 있다는 게 느껴졌다. 속으로 ‘굉장히 똑똑한 배우구나!’ 란 생각을 수없이 했던 것 같다. 그리고 무엇보다 내가 생각한 우진과 너무 닮아있어 꼭 함께하고 싶었는데 기꺼이 우진으로 와주셔서 너무 감사하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유찬’ 역의 안효섭 캐스팅에 대해서도 “극중 찬이는 멘탈이 굉장히 건강하고 결이 예쁜 소년이다. 그래서 배우 자체가 그런 느낌을 가진 분이면 좋겠다는 바람이 컸다. 안효섭씨를 만났을 때 찬이가 가진 그 건강함이 고스란히 느껴져 느낌이 참 좋았다. 건강하고 결이 선한 사람이란 인상을 강하게 받았고, 사람을 기분 좋게 만드는 에너지가 찬이와 닮았다고 생각해 꼭 함께 하고 싶었다”며 큰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편 조성희 작가는 조수원 감독과의 첫 협업에 대해서도 소감을 밝혔다. 그는 “조수원 감독님 특유의 청량한 연출 분위기를 좋아한다. 이번에 함께 하게 돼 기쁘고 내 머릿속에만 있던 이야기들을 어떻게 멋지게 구현해주실지 기대된다”면서 “내가 갖지 못한 부분을 배우고 상호보완 해 좋은 시너지가 났으면 좋겠다”고 전해 ‘믿보작감’의 찰진 호흡을 기대케 했다.

끝으로 조성희 작가는 ‘서른이지만’을 기다리는 시청자들에게 시청 포인트를 직접 제시했다. 그는 “시청자 분들께서 ‘작은 것들이 같는 큰 힘에 대한 이야기’에 공감 해주셨으면 좋겠다”면서 “곳곳에 숨어있는 미스터리 요소들도 많다. 그 수수께끼들이 어떻게 풀려 가는지 어떤 연결고리들을 갖고 있는지도 흥미롭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전해 ‘서른이지만’의 흥미진진한 스토리에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SBS 새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와 세상을 차단하고 살아온 ‘차단男’, 이들의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코로 ‘믿보작감’ 조수원PD와 조성희 작가의 야심작이다. ‘기름진 멜로’ 후속으로 오는 23일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본팩토리 제공 >


전체 129068 현재페이지 1 / 4303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29068 영암소방서 다중이용시설 화재대피 합동소방훈련 실시 나정환 2019.02.19
129067 광주시, 합리적 개발행위 유도를 위한 조례 개정 추진 김정화 2019.02.19
129066 이석범 광주시 부시장, 국가안전대진단 현장점검 실시 김정화 2019.02.19
129065 남양주시 평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해피누리 노인복지관과 협약 체결 김정화 2019.02.19
129064 김상돈 의왕시장, 경로당 방문해 어르신 건강 챙겨 김정화 2019.02.19
129063 남양주시 호평·평내행정복지센터, 가족소통과 공감의 시간이 된 문화체험 실시 김정화 2019.02.19
129062 대구시 대신지하쇼핑몰, 정월대보름 부럼 깨기 행사 개최 김정화 2019.02.19
129061 대구도시철도, 시민이 함께하는 비상대응 종합훈련 실시 김정화 2019.02.19
129060 2019 대구국제마라톤대회, 응원하며 즐겨봐요~~ 김정화 2019.02.19
129059 충남영상위원회 3기 위원회 위촉 김정화 2019.02.19
129058 정선교 장편소설 '검은 안개' 출간 정선교 2019.02.19
129057 여수소방서 화학구조대, 독성가스 누출사고대비 가상훈련 실시 홍철준 2019.02.19
129056 아산시 온양4동 행복키움추진단, 정성이용원 연계 이미용봉사 펼쳐 김정화 2019.02.19
129055 아산시 온양6동 행복키움추진단, 독거노인 및 저소득 정월대보름 밑반찬 지원 김정화 2019.02.19
129054 경기바다 해양환경 공동연구 … 도 해양수산자원연구소-한양대 맞손 김정화 2019.02.19
129053 ‘SKY 캐슬’ 예서 김혜윤, 패션 감각이 돋보이는 일상 포착 김정화 2019.02.19
129052 구리시, 생활밀착형 SOC사업 전략대응 보고회 개최 김정화 2019.02.19
129051 롯데첨단소재(주), 의왕시에 장학금 3천만원 전달 김정화 2019.02.19
129050 유성은, 몽환적인 신곡 ‘Deep’ 뮤비 티저 공개 김정화 2019.02.19
129049 '라디오스타' 유민상, '게임 아바타' 때문에 현실 자괴감? 캐릭터와 현실 빈부격차 고백! 김정화 2019.02.19
129048 '해치' 슬픔과 분노에 잠식된 정일우. 위태로운 모습 무슨 일? 김정화 2019.02.19
129047 '눈이 부시게' 김혜자, 남주혁 껌딱지 모드 발동! 댕댕美 폭발 김정화 2019.02.19
129046 ‘왜그래 풍상씨’ 전혜빈, 큰 오빠 유준상 간암 투병 사실 알고 폭풍 눈물! 김정화 2019.02.19
129045 '진심이 닿다' 이동욱-유인나, 시청자 그린라이트 외치게 만든 '썸 시그널 5'! 김정화 2019.02.19
129044 '왕이 된 남자' 여진구, 흑화 1초전! 권해효와 살기등등 눈빛 대립 포착! 김정화 2019.02.19
129043 ‘대화의 희열-시즌2’ 유희열-김중혁-다니엘-신지혜, 막강 토크 군단 공개 김정화 2019.02.19
129042 아파트 소방차 전용구역 지키기 생활화 해야! 나정환 2019.02.19
129041 영암소방서 정월 대보름 화재 특별경계근무 돌입 나정환 2019.02.19
129040 영암소방서, 46m 고가사다리차 기능 조작훈련 나정환 2019.02.19
129039 대보름 화재 특별 경계 근무 돌입 나정환 2019.02.1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430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