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문희상 국회의장, 프로데 술베르그(Frode Solberg) 주한노르웨이대사 예방 받아

조승일 기자 | 입력 : 2018/09/27 [09:13]

문희상 국회의장, 프로데 술베르그(Frode Solberg) 주한노르웨이대사 예방 받아

 

▲ 프로데 술베르그 주한 노르웨이 대사를 접견하고 있는 문희상 국회의장     © 편집부


문희상 국회의장은 9월 27일(목) 오후 의장집무실에서 프로데 술베르그(Frode Solberg) 주한노르웨이대사의 예방을 받았다.

 

문 의장은 이 자리에서 “노르웨이는 1인당 GDP도 세계 최고수준이고, 평창동계올림픽에서는 금메달 14개로 1위를 차지한 스포츠 강국이자, 헨릭 입센(Henrik Ibsen)이 태어난 문화강국이다”라며 “한국과 노르웨이가 다양한 방면에서 교류를 확대하고 협력을 강화해 나갔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에 술베르그 주한노르웨이대사는 “내년이면 양국 수교 60주년이다. 이를 계기로 많은 교류가 있기를 바란다. 한반도 평화에 대해서도 노르웨이는 아주 관심있게 지켜보고 있다”고 답했다.

 

이날 예방에는 이수혁 한-노르웨이 의원친선협회 부회장, 한충희 외교특임대사, 박재유 국제국장 등이 함께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