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정 의장, 의원들에게 민생법안 처리 독려하는 친전 보내

정 의장, 입법 골든타임 놓치면 안 돼...7월 임시국회에서 민생법안 처리해야

조승일 기자 | 입력 : 2017/07/04 [11:18]

정세균 국회의장은 7월 4일(화) 오전 의원들에게 7월 임시국회에서 민생법안 처리를 당부하는 내용의 친전을 보냈다.

 

                                                                                              ▲  정세균  국회의장    ©조승일 기자

 

정 의장은 친전을 통해 “금년은 조기대선과 새정부 출범에 따른 인사청문 위주의 국회운영이 6월말까지 계속되었고, 몇 차례의 임시회에서도 민생법안이 논의조차 되지 못했다”면서 “청년실업과 가계부채, 조류인플루엔자(AI)와 가뭄 등에 대해서도 국회는 유의미한 대안을 전혀 내놓지 못했다”며 안타까움을 표했다.

 

정 의장은 이어 “7월 임시국회에서도 입법의 골든타임을 놓치게 되면 그 피해는 서민과 기업들에게 돌아갈 수 밖에 없다”면서 “상임위별 업무보고와 함께 법안심사를 병행해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내달라”고 전했다.

 

정 의장은 마지막으로 “탄핵과 조기대선을 거치며 정치와 국회에 대해 높아진 국민의 관심을 신뢰와 희망으로 변화시키는 것은 국회의 몫이자 소임”이라면서 ‘국민에게 힘이 되는 국회’를 만들기 위한 의원들의 각별한 노력과 관심을 당부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정세균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