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처참한 수준의 성의식을 가진, 안경환 법무부장관 후보자 내정 철회 촉구ㅣ김정재 원내대변인

오미정 기자 | 입력 : 2017/06/14 [16:20]

자유한국당  김정재 원내대변인은 오늘(2017. 06. 14.) 국회 정론관에서 다음과 같이 밝혔다.

 

▲ 자유한국당 김정재 원내대변인     ©편집부

안경환식 사고를 가진 사람이 법무부장관이 되는 세상을 어떻게 설명할 것인가

  안경환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성의식이 처참한 수준이다.

 

  안 후보자는 지난해 출판한 자신의 저서에서 이루 말할 수 없는 저급한 성의식 수준을 드러내며 또 다시 문재인정부의 인사실패를 예고했다.

 

  안 후보자는 술자리에는 여성이 꼭 있어야 하고, 술집마담에게 아내와 자신의 비밀을 털어놓으며, 성매매의 원인이 남편의 잠자리를 보살피지 않는 아내의 탓으로 돌리면서 이것을 보편타당한 남성의 생리라 했다.

 

  안경환 후보자는 그런가 보다.

 

  이 뿐이 아니다. 지난해 한 부장판사의 성매매가 적발된 것을 두고는 “운이 나빴다"고 했다는데, 그렇다면 걸리지만 않으면 매춘행위도 괜찮다는 것인가.

 

  더 이상 안 후보자의 성의식을 언급하는 것조차 수치스러울 지경이다.

 

  국민의 눈과 귀를 더럽힌 책임은 전적으로 인사책임자인 문재인 대통령에게 있다.

 

  인재영입 1호였던 표창원 의원과 탁현민 청와대 행정관 내정자에 이어 안경환 법무부 장관 후보자까지 ‘문재인의 남자들’의 저급한 성의식으로 인해 국민은 상처받고 있다.

 

  안 후보자와 같은 사람이 법무부 장관이 되는 세상을 어찌 설명할 수 있단 말인가.

 

  문재인 대통령은 안 후보자로 인해 상처받은 국민 앞에 사과하고 즉시 안 후보자의 내정을 철회해 주기 바란다.

 

  아울러 문재인정부 초대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로 내정된 정현백 후보자는 안 후보자가 문재인정부 국무위원으로서 자격이 있는지, 대한민국 법무부 장관으로서 자격이 있는지에 대해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로서 명확한 입장을 밝혀주기 바란다.

 

12. 김정재 원내대변인 2017. 6. 14. 16:15
안경환식 사고를 가진 사람이 법무부장관이 되는 세상을 어떻게 설명할 것인가

 

<<동영상 보기>>

https://youtu.be/oP9BCbS1D4o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정재 관련기사목록
더보기